서정태-내리는 비는

Category : 이야기 Ⅱ/감동시선 Date : 2013.03.29 23:25 Writer : 송막내

웬 말이 그리도 많은지

비가 내린다

서로 육박질하고 흘기고 욕하고

비가 내린다


외따로 내리는 비는

강물이 되어 흘러가느니

땅 속에 조용히 스며

살고 싶다 한다


비가 내린다

비에 젖은 비는

젖은 그대로 숲이 되어

저만치 가 있고 싶다 한다

'이야기 Ⅱ > 감동시선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이외수-새 한마리만 그려 넣으면  (0) 2013.05.19
신경림-다리  (0) 2013.04.01
서정태-내리는 비는  (0) 2013.03.29
서정태-꽃의 윤회  (0) 2013.03.29
서정태-소문  (0) 2013.03.29
서정태-석별  (0) 2013.03.29