김재진-토닥토닥

Category : 이야기 Ⅱ/감동시선 Date : 2013.05.26 16:36 Writer : 송막내


나는 너를 토닥거리고 너는 나를 토닥거린다.

삶이 자꾸 아프다고 말하고 너는 자꾸 괜찮다고 말한다.

바람이 불어도 괜찮다. 혼자 있어도 괜찮다.

너는 자꾸 토닥 거린다. 나도 자꾸 토닥거린다.

다 지나간다고 다 지나갈 거라고 토닥거리다가 잠든다.


-김재진, '삶이 자꾸 아프다고 말할 때' 중에서

'이야기 Ⅱ > 감동시선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이채-마음이 아름다우니 세상이 아름다워라  (0) 2013.06.19
원태연-비까지 오다니  (0) 2013.06.12
김재진-토닥토닥  (0) 2013.05.26
이외수-새 한마리만 그려 넣으면  (0) 2013.05.19
신경림-다리  (0) 2013.04.01
서정태-내리는 비는  (0) 2013.03.29